무제 문서
   
 
 
 
 
 
 
 
 
 
 
 

제목 : 『브뤼노 레끼야르, 형태의 시』展(~8월10일 고은사진미술관)
확대 축소 이메일 인쇄

*사진을 클릭하면 이미지를 크게 볼 수 있습니다.

포커스

『브뤼노 레끼야르, 형태의 시』展
(~8월10일 고은사진미술관)



유니제 섬, 유고슬라비아, 1974 ⓒ문화부-프랑스 국립 건축 사진 문화유산 미디어센터, Dist. RMN-그랑 팔레 / 브뤼노 레끼야르



  프랑스 출신 사진작가 브뤼노 레끼야르(Bruno Réequillart, 1947~) 의 대표작을 만나볼 수 있는 <브뤼노 레끼야르, 형태의 시> 展이 오는 8월10일까지 고은사진미술관에서 열린다. 2015-2016 한ㆍ불 상호교류의 해를 맞아 죄 드 폼 미술관이 기획하고 프랑스 국립 건축 사진 문화유산 미디어센터와 프랑스 문화 커뮤니케이션부의 협력으로 마련된 이번 전시에는 브뤼노 레끼야르의 대표작 89점이 소개된다.

  고은사진미술관은 지난 2013년부터 해외 유명작가들을 초대해 전시를 기획해왔다. 이번 전시는 프랑스 전통사진의 맥을 잇고 있는 브뤼노 레끼야르를 아시아 국가에서는 처음으로 소개하는 자리로 지난 2014년 죄 드 폼 미술관에서 기획한 대규모 회고전을 한국 무대에 맞게 재구성한 전시다. 또 이번 전시는 죄 드 폼 미술관의 아시아 미술관과의 첫 교류전시라는 데도 의미가 적지 않다.



와이트 섬, 영국, 1970 ⓒ문화부-프랑스 국립 건축 사진 문화유산 미디어센터, Dist. RMN-그랑 팔레 / 브뤼노 레끼야르



  브뤼노 레끼야르는 1967년 약관 스무 살에 르포 사진 작업으로 프랑스 사진계에 데뷔했다. 35mm 카메라를 들고 거리에서 시위하는 사람들에서부터 록페스티벌까지 동시대를 기록하던 작가는 점차 사진의 개념이나 공간에 대해 진지한 고민을 하게 된다. 그렇게 사진작가로서의 입지를 다져나가던 1979년, 작가는 돌연 카메라를 내려놓고 회화 작업에 몰두하게 된다. 그 뿐 아니라 1993년에는 일반사진 필름과 슬라이드 필름, 전시작품 등을 모두 정부에 기증했다. 

  그 후 20년이 지난 2000년 이후부터 그는 다시 사진 작업을 시작했다. 이번에는 35mm카메라 대신 파노라마 카메라를 들고 파리 시내 풍경이나 그가 회화 작업을 위해 머물렀던 포르투갈 파비아의 풍경 곳곳을 담아냈다. 이번 전시는 브뤼노 레끼야르의 아시아 첫 전시이자 그의 작품세계를 회고하는 무대로 크게 1967년~1979년 사이의 작업과 2000년 이후 작업으로 나뉘어 구성됐다.

1967년~1979년
  거리를 활보하는 시위자를 따라다니던 브뤼노 레끼야르는 모리스 베자르 극단과 20세기 발레단원들과 교류를 쌓으며 이들과 함께 사진 작업을 진행한다. 그간 르포 사진을 찍던 작가는 이들과의 작업을 통해 형태를 강조하는 독창적인 시각을 갖게 된다.
 1972년 이후 르포 사진을 그만둔 작가는 사진의 개념적인 접근을 추구하며 익숙한 공간이나 일상의 무의미한 것들을 수집하는 작업을 한다. 철제 셔터, 광고판, 나무기둥 등을 나열하는 <재현> 시리즈에서 형태에 몰두했던 흔적을 발견할 수 있다.



베르사이유, 1977 ©문화부-프랑스 국립 건축 사진 문화유산 미디어센터 Dist. RMN-그랑 팔레 / 브뤼노 레끼야르



  1973년부터 1975년 사이의 작품을 들여다보면 그의 사진에서 점차 인물들이 사라져가고 다양한 공간이나 장소가 중요하게 등장하게 된다. 당시 공간과 형태에 대한 고민은 유고슬라비아를 여행하며 작업한 <유니제 섬> 시리즈와 <베르사이유 공원> 시리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일련의 시리즈를 통해 떠오르는 프랑스 현대사진작가 대열에 들어선 그는 1979년  스스로 매너리즘에 빠졌다고 판단하고 사진 작업을 중단하게 된다.



파비아, 포르투갈, 2010.08 07 ©브뤼노 레끼야르


2000년 이후
  20여년의 긴 공백기를 끝낸 후 다시 사진 작업을 시작한 작가는 35mm 카메라의 한계를 느끼고 파노라마 카메라를 활용하기 시작했다. 작가는 어린 시절을 보낸 노르 빠 드 깔레의 풍경과 회화 작업을 위해 머물렀던 포르투갈 파비아의 좁은 골목, 파리 시내 곳곳의 풍경을 파노라마 카메라로 담아 보여주고 있다.
<사진제공 고은사진미술관> (051)746-0055

전정연 기자 funny-movie@hanmail.net
2016. 7. 11 ⓒArt Museum
<글ㆍ사진 무단전재, 복제, 재배포 금지>

확대 축소 이메일 인쇄
Modified at : 2016/07/21 17:19:53 Posted at : 2016/07/06 12:01:28
목록   최신목록 윗글   |   아랫글
위 글은 댓글거부이거나 댓글작성, 조회가 불가한 상태입니다.

동영상  QR코드  
제목작성일뉴스레터 호수
우연히도 다시, 밤 展 (~6월28일 우민아트센터) 2017/05/30 243 호
정원사의 시간 展 (~6월25일 블루메미술관) 2017/05/02 242 호
허동화 : 충만充滿(HUH DONG HWA : Abundance.. 2017/03/22 241 호
국대호의 색ㆍ채ㆍ집 展 (~4월2일 환기미술관) 2017/02/23 240 호
2017 Cre8tive Report 展 (~2월18일 OCI미.. 2017/02/07 239 호
제8회 投影《유연한 장소》展 (~12월28일 (재)한원미술관) 2016/12/07 237 호
개관 5주년 기념 주제기획전 지속 'la durée.. 2016/11/08 236 호
『일상 여행하는 법』展 (~10월26일 일현미술관) 2016/10/04 235 호
『오를랑 테크노바디 1966-2016』展(~10월2일 성곡미술관.. 2016/09/07 234 호
『그다음 몸_ 담론, 실천, 재현으로서의 예술』展 (~8월28일.. 2016/08/02 233 호
『브뤼노 레끼야르, 형태의 시』展(~8월10일 고은사진미술관) 2016/07/06 232 호
『60sec ART』展 (~7월10일 사비나미술관) 2016/06/07 231 호
『빛의 노래 Chant de lumière』展(~5.. 2016/05/03 230 호
『부산참견錄 2016: 강용석』展(~5월4일 고은사진미술관) 2016/04/04 229 호
『Oh Chi Gyun, New York 1987~2016』展(.. 2016/03/08 228 호
목록   최신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14
 
 
  많이본기사
 
하늘 본풀이 展 (~6...
4慮공간 展(~5월21일 아트...
‘4월 문화가 있는 날 주간’...
2017 꿈다락 토요문화학...
정원사의 시간 展 (~6월2...
무제 문서
 
home I login I join us I sitemap I contact us I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Copyright(c)2008. Art Museum issued by The Korean Art Museum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
(121-898)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215, 301호(서울시 마포구 동교동 198-24 재서빌딩 301호)

TEL : 02-325-7732 I FAX : 02-3141-7739 I e-mail :e-magazine@hanmail.net